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하악하악'을 읽던 중 . . .













최근 'SHOW'라던가 '나는 광고로 세상을 움직였다' 와 같은

머리속에 집어넣기 위한 책을 읽다보니 휴식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책장에서 이외수 선생님의 '하악하악'을 꺼내 한강으로 향했다.




오늘 이외수 선생님의 '하악하악'을 읽더 중 가장 인상깊게 다가왔던 글귀 하나.






스님 왈, 달을 가르키는데 왜 손가락을 보느냐.

동자 왈, 손가락에 낀 반지가 너무 예뻐서요.





처음에는 무슨 선문답인지 이해가 되질 않았다.

곰곰히 생각하고 상상해 보았다.

그러자 스님과 동자의 질답의 모습이 나에게도 보였다.




분명, 스님과 동자가 질답을 주고 받던 날의 밤은 둥그랗고 이쁜 '보름달'이 뜨는 날일 것이다.

스님이 손가락으로 그  둥그런 '보름달'을 가리키며 이야기를 한다.

동자승이 그 손가락을 쳐다보다 '보름달'이 스님의 손가락에서 오묘한 진주처럼 아름답게 빛나는 것을 보았다.





그래, 동자는 '디자이너'의 시선을 가졌던 것이다.

같은 사물을 새로운 시선으로 보며 그 아름다움을 끄집어낼 수 있는 순수한 시선!






오늘 나는, 두꺼운 마케팅 책이 아닌 

단  두 줄의 질답에서 '디자이너의 시선'을 배웠다.











< Olympus E-420, ZUIKO 14-42mm F3.5-5.6 >





< 내 이름은 김삼순 OST - '봉봉 오 쇼콜라 3 >











Trackback 0 Comment 4
  1. Favicon of http://pinkmonster.tistory.com BlogIcon 무지개별사탕☆ 2009.08.16 01:4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좋은글, 좋은사진, 좋은 음악이 발걸음을 멈추게 하네요 :)

    • Favicon of http://yumeblog.tistory.com BlogIcon yume 2009.08.16 21:57 address edit & del

      좋게 봐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좋은 인연으로 닿았으면 좋겠네요. ^^

  2. Favicon of http://aviolet.tistory.com BlogIcon bLUeLovE 2009.08.16 11:3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그대 부변에 어떤 문제가 발생했을 때, 그댜가 '안심하세요. 제가 있으니까요'라고 말해주면
    그대를 믿고 안심하는 사람이 몇 명이나 있나요.
    가족조차도 그대의 말을 신뢰하지 않는다면 그대의 인생은 아직 미완성입니다. -p256

    다시한번 책을 읽어보게 되네요.
    저 부분에선 저도 잠깐 이해를 못했었는데..ㅋ

    남은휴일 잘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yumeblog.tistory.com BlogIcon yume 2009.08.16 22:01 address edit & del

      읽으면 읽을수록 이외수 선생님의 감성과 톡쏘는 해학에 참 즐겁고 감사하네요.

      더불어 디자인도 배려가 보여 참 좋아요.
      여백이 많아 글은 짧지만 생각을 길도록 배려해주었고,
      향기나는 종이를 사용해 그 또한 감성을 더욱 자극하게 해주네요.

      블루러브님도 시작하는 월요일 행복하세요. ^^

Untitle #232 . . .
2013.10.27
[EOS 700D] 첫 야경 사진 도전! 성산대교~
2013.09.16
[EOS 700D] 서울 근교 출사지 추천 _ 낭만이 살아 있는 김유정역!
2013.09.01
B u t t e r f l y . . .
2013.08.18
Untitle #231 . . .
2013.08.16
[EOS 700D, 시그마 17-50] 우리들의 출사~
2013.08.12
4년만의 한늘공원.
2013.08.04
prev 1 ··· 33 34 35 36 37 38 39 40 41 ··· 545 next